미요 첫 글로 뭘 쓸지 오래 고민했는데
치과 다녀온 글이 될 줄은 몰랐다 😢
사실 한달 지난 얘기지만 게을러서 이제 씀

대체 뭐 하다가 그런건지
뛰어놀다 처박았는지 아직도 모르겠지만
미요 송곳니가 파절됐다

검색하니 송곳니 파절이라고도 하고 송곳니 골절이라고도 하더라

다행이 집냥이들은 송곳니를 크게 쓸 일이 없어서 치료만 하면 괜찮다고 ㅠㅠ

멘붕되서 전국 동물병원 다 뒤져서 예약을 했다
맨날 미요 사진을 찍는지라 바로 발견한 듯해서 참 다행이었지

아직도 송곳니는 못 찾았다
이미 청소기에 빨려 들어갔다고 생각 든다 🤦🏻‍♀️

이 상태였으이 새벽에 식겁했지


서울과 부산중에 그나마 가까운 부산으로 가기로 했고
가깝기는 개뿔
대구에서 너무 멀더라 ㄹㅇ 힘들어서 울 뻔했다


출발하려면 일찍부터 미요 몰래 준비해야 해서 절대 티 안냈는데
출발하기 몇 분 전에
기가 막히게 알아채고 침대에 숨어서
그때부터 나 멘붕1

그래도 귀 쫑긋
귀여운 내새끼 냥통수...💜


바보같이 지갑을 놔두고와서 멘붕2 
다시 차돌려서 지갑 챙겨 다시 가는 길...


기차소리가 시끄럽고 겁나서
귀가 마징가가 되었어
아이고 오구오구


이렇게 무사히 부산 고고


뭐 어찌 됐던 잘 도착했다
미요는 집에서는 어마어마한 수다쟁이라도
밖에 나가면 절대 울지 않는 아가그든... 착해...


뭔 택시 타고 가는 길이 더 먼 기분


병원 겁나 커


난 애옹이 마망 이니 4층
처음 왔는데 너무 좋았다


치과 치료 전 피 뽑고 이것저것 검사 먼저 하고 잠시 대기 중이었는데
기분 겁나 드러운 상태의 미요 표정...
병원에서 배려해주셔서
레진하러 들어가기 전까지 내가 안고있게 해주셨다
워낙 팔불출 집사라...


아침부터 한 끼도 못 먹어서 미요 치료 기다리는 동안
병원 바로 근처 카페에서 책 읽으며 기다렸다
언제든 치료 끝나면 마취 안 풀려도 바로 달려가기로 했기에 ㅋㅋㅋ


치료끝나고 냉큼 달려왔는데
마취때매 너무 잘 자는 내 아갘ㅋㅋㅋㅋㅋ 수의사쌤도 보통 앵간하믄 슬슬 깰 때 됐는데 보통 이리 오래 안자는데 얘는 너무 잘 잔다곸ㅋㅋㅋㅋ

한 한시간 저렇게 안고있었는데 팔에 쥐나서 힘들었다
걍 포기하고 저러고 데려가기로... 거의 두시간넘게 안깼다... ㄹㅇ 개꿀잠 주무셨다


치석 제거하고 다행히 치수가 노출되지 않고
비스듬히 금가서 신경치료 없이 끝만 레진했다 참 다행이었어 ㅠㅠ
최대한 불편하지 않게 떼워주셨다
배려 너무 잘해주시고 하나하나 다 신경써주셔서 너무 감사했던 병원 🐱💜


껌딱지에 쫄보라
맨날 저렇게 일어나서 안긴다ㅠㅠ


정신 차린 거 같아서 기차에서 내리고
신세계백화점 옆 벤치에서 세상구경하며
간식 먹고 다시 고고


집에 가는 길


그리고 집에 와서부터 단 한시도 떨어지지 않는 껌딱지가 되셨다고 한다...💜


그리고 지금의 미요 송곳니!


최근엔 미용도 했고 넘 잘 지낸다
예쁜 내시키💜 

'𝐌𝐈𝐘𝐎 ❥ > 𝟑𝟏𝟒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고양이 치과 / 미요 레진 치료   (3) 2018.08.13

  1. 짐니 2018.09.17 01:29

    미요 생긴거부터 옷까지 완젼 곤쥬님 ฅ^._.^ฅ 넘귀여워용 ㅠㅠ 이깨져서 많이 아팠겠네용 미요도 글쓴님?도 고생했겠어영 흑흑

    • Favicon of https://vivi-cloud9.tistory.com BlogIcon Vivian. 2018.09.17 01:41 신고

      감사해요 :) 다행이도 알아채자마자 바로 달려간거라 큰 문제는 없었고 치료도 잘 받고 왔네요 넘나 예쁜 아가꽁주에요 흫ㅎ🐈💜

  2. Favicon of https://prolite.tistory.com BlogIcon IT세레스 2019.04.26 02:59 신고

    고양이를 키우고 싶은 욕심히 생겨요.
    와 이래서 제가 고양이를 좋아하는거 같아요.^^

1